소비라이프뉴스
최종편집 : 2018.11.20 화 16:22
뉴스가전/가정용품
식을줄 모르는 '에어 프라이어'의 인기손이 많이 가는 기름 대신 뜨거운 공기로 튀기는 에어 프라이기
이승현 소비자기자  |  asd3676@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25  22:58:5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소비라이프 / 이승현 소비자기자] '에어 프라이어'의 인기가 식을 줄 모르고 있다. 에어프라이기는 식용유를 사용하지 않고 뜨거운 공기를 이용해 튀김음식을 바싹하게 튀겨 내는 기기이다.

각종 블로그나 SNS에는 에어 프라이를 이용한 음식 레시피들이 인기를 끌고 있으며 튀김요리에 한정 되는 것이 아닌 생선요리, 구이 요리 등 다양한 레시피들이 넘쳐나면서 수요량은 점점 증가하고 있다.

   
▲ 5만원 대의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가 가능해진 '에어 프라이어' / 사진 출처: 지마켓

에어프라이어의 인기는 올해 폭염과 연관 지을 수 있다. 무더운 날씨에 가정 내 직접 조리가 줄어 들면서 간편하게 요리 할 수 있는 틈새가전이 인기를 끈 것으로 보인다. 위메프에 따르면 올해 2·4분기 에어프라이어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392%가 증가했다. 올해 1·4분기 대비 2·4분기 판매량도 58%나 늘었다. 20만원을 호가하던 에어프라이기의 가격이 5만원 이내에도 구입 할 수 있게 된 것도 판매량 급증의 이유이다.

에어 프라이어의 인기는 기존의 튀김요리 방식에 영향을 주고 있다. 실제로 식용유의 매출은 감소하고 냉동식품의 매출은 증가했다. 식용유의 소비량은 건강식 열풍과 에어프라이어의 인기 속에 점점 줄어 들고 있는 반면에 냉장/냉동식품 판매량은 34% 증가했다.

앞으로 에어 프라이기의 판매량은 꾸준한 증가를 보일 것으로 전망 되고 있다. 이에 따른 소비자들의 소비상품 패턴도 함께 변할 것이라고 예상 된다.

이승현 소비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뉴발란스 ‘블랙 프라이데이’ 이벤트, 소비자들 관심↑
2
청주 시내버스 무료 환승·단일요금제 폐지, "고래 싸움에 새우 등 터져"
3
이니스프리, 오늘(14일)부터 ‘2018 마지막 빅세일’…최대 50%까지
4
맘스터치, 신제품 '인크레더블 버거' 출시
5
[제133호] 라돈 침대 파동으로 드러난 유사과학의 ‘민낯’
6
올해 기점으로 오르는 택배비…이유는 ‘치킨 게임’?
7
[제133호] 따뜻한 ‘차 한 잔’이 보약
8
꾸준하게 인기를 얻고 있는 텀블러 ‘콕시클’
9
프리미엄 버거에 대한 의문, 롯데리아와 맥도날드
10
국민과자 '새우깡' 가격 오른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공지사항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소비라이프    |   등록번호 : 서울, 자00374    |   등록일자 : 2012년 5월 7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조정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추재영
발행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가길 28 615호  |   발행일자 : 2012년 5월 10일  |   대표전화 : 02 -736 - 4996  |   팩스 : 02-733-0940
Copyright © 2013 소비라이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obilife1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