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이너 패션 제품을 싸게 살 수 있는 장 선다
상태바
디자이너 패션 제품을 싸게 살 수 있는 장 선다
  • 이현성기자
  • 승인 2013.07.22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즘 가장 잘 나가는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 패션제품을 최대 80% 할인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는 단 3일간의 여름맞이 대박 쇼핑 기회가 열린다.

서울시는 7.24(수)부터 26(금)까지 동대문에 위치한 유어스 빌딩 4층 쇼룸에서 창작스튜디오 출신 신진디자이너들의 제품을 최대 80%까지 할인 판매하는『POP SALE』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 전용 쇼룸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는 서울시가 유망 신진 디자이너를 양성하기 위해 조성한 인큐베이팅 시설로 창작 공간 무료제공, 창작 활동비 지원, 유통망 연계, 전문교육․컨설팅 등 전방위 지원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소녀시대와 포미닛 등 개성 강한 패션니스타 걸그룹이 즐겨입는 ‘에스이콜와이지(송유진)’를 비롯해 ‘티백(조은애)’, ‘스니즈 퍼레이트(김경민)’ 등 서울패션위크를 통해 실력을 인정받은 디자이너와 그 외 ‘앤(안선영)’, 모스카(오유경)‘, 자렛(이지연) 등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디자이너 브랜드 51개, 총 3천여 개의 다양한 제품들이 쏟아진다.

행사 상품은 현재 대형 백화점과 국내외 편집숍에서 판매되는 인기상품으로 의류, 주얼리, 가방, 구두까지 다양한 원스톱 쇼핑이 가능하다.

2013 F/W 서울패션위크 ‘제너레이션 넥스트’ 무대에서 첫 컬렉션을 선보인 ‘티백(조은애)’은 캐주얼 맨투맨 티셔츠를 최대 80% 할인된 가격으로 선보인다. 최근 해외 무대를 중심으로 활동하고 있는 ‘인스탄톨로지(지일근)’의 아우터 제품도 80% 할인된 가격인 3만 원대에 구입 가능하다.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활용도가 높은 제품들도 많다. 특히 씨스타, 성유리 등 인기 연예인들이 즐겨 드는 가방 브랜드 ‘수인(이수인)’의 네온 컬러의 방수 소재 클러치와 숄더백은 2~3만 원대에, ‘유즈(유주)’의 심플한 주얼리 제품들은 1~2만원대에, ‘따슈(박정영/박지하)’, ‘마드모아젤(이은희)‘의 시원한 여름 원피스는 5~7만원대에 구입이 가능하다.

행사는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2번 출구 유어스빌딩 4층에 위치한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 쇼룸에서 낮12시부터 저녁 8시까지 진행된다.

행사 당일 일정 금액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선착순으로 티셔츠, 레깅스, 팔찌 등 디자이너들이 준비한 개성 있는 사은품이 증정된다.

판매 행사 종료 후 일부 제품은 서울시 희망온돌사업에 기부하여 저소득 시설에 전달하게 된다.
 지난 1월 행사 후 11개 브랜드가 참여 ,총 276점(도매가 10백만원)을 애란원, 마음자리 등 미혼모 시설과 삼동촌 아동시설에 전달한바 있다.

일 년에 2회 정기적으로 개최되는 시즌오프 행사는 신진 디자이너 특유의 젊은 감성과 에너지가 느껴지는 인기 제품을 매우 저렴한 가격에 살 수 있는 절호의 쇼핑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시즌 방문 고객인 강○○씨는 “디자이너 제품을 이렇게 많이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하는 것을 처음 본다”며 “평소 구입하고 싶었던 디자이너 제품을 저렴하게 살 수 있어 좋고, 또한 다양한 패션 브랜드를 한 곳에서 만날 수 있다는 점도 매력적이다”라며 행사에 대한 만족감을 밝혔다.

박대우 서울시 문화산업과장은 “이번 시즌오프 행사는 평소에 접하기 힘든 디자이너 제품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도록 자리를 마련하였다”며 “지속적인 시즌 오프 행사를 통해 신진 디자이너의 독특하고 희소성 있는 디자인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의 접근성을 강화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