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제품 불매운동', 감성적이고 문제해결에 도움 안된다"의견에 '동의하지 않다' 61.8%
상태바
"'일본제품 불매운동', 감성적이고 문제해결에 도움 안된다"의견에 '동의하지 않다' 61.8%
  • 민종혁 기자
  • 승인 2019.07.24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의한다' 33.7%, 한국당 지지층에서만 다수로 나타나...충청권과 60세 이상에서는 두 인식 팽팽
(자료:  리얼미터)
(자료: 리얼미터)

[소비라이프 / 민종혁 기자]  최근 일각에서 제가되고 있는 일본제품 불매운동이 문제해결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의견에 대해 국민 10명 중 6명 이상이 동의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오마이뉴스> 의뢰로 리얼미터가 일본제품 불매운동이 감성적이고 문제해결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의견에 대한 국민인식을 조사한 결과, ‘동의하지 않다’는 응답이 61.8%(전혀 동의 안함 46.3%, 별로 동의 안함 15.5%)로 집계됐다.

‘동의한다’는 응답은 33.7%(매우 동의 21.4%, 다소 동의 12.3%)로 ‘동의하지 않는다’는 응답의 절반을 약간 상회했다.

서울과 경기·인천, 부산·울산·경남(PK), 대구·경북(TK), 호남, 50대 이하 전 연령층, 진보층과 중도층, 보수층 등 모든 이념성향, 민주당과 정의당, 바른미래당 지지층, 무당층에서 ‘동의하지 않는다’는 인식이 대다수이거나 다수였다. ‘동의한다’는 인식은 한국당 지지층에서만 다수로 나타났다. 충청권과 60세 이상에서는 두 인식이 팽팽하게 갈렸다.

지난 23일 전국 19세 이상 성인 12,139명에게 접촉해 실시한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