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우리공화당, 광화문광장 텐트 철거...조원진 대표, "트럼프 환영집회 때 박근혜 대통령 무죄 알리겠다"
상태바
[포토뉴스] 우리공화당, 광화문광장 텐트 철거...조원진 대표, "트럼프 환영집회 때 박근혜 대통령 무죄 알리겠다"
  • 민종혁 기자
  • 승인 2019.06.28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공화당, 광화문광장 텐트 철거해 서울 파이낸셜센터 앞으로 이전, 조원진 대표, " "폭력을 행사한 박원순 서울시장을 절대 용서하지 않겠다"

 

[소비라이프 / 민종혁 기자]  우리공화당이 서울시 광화문광장 텐트를 철거했다.

우리공화당은 28일 오전 10시30분 서울시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최고위원회를 개최하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방한에 맞춰 서울지방경찰청의 협조 요청에 응하기로 했다"며 "모든 텐트를 철거해 서울 파이낸셜센터 앞으로 옮기겠다"고 밝혔다.

(사진:  우리공화당 최고위원회는 28일 오전 서울광화문광장 텐트를 철거하고 서울 파이낸스빌딩으로 이전을 의결했다/조원진 공동대표가 텐트자리를 정리하는 지지자들에게 "깨끗이 정리해 달라"고 주문하고 있다/서울시 종로구)
(사진: 우리공화당 최고위원회는 28일 오전 서울광화문광장 텐트를 철거하고 서울 파이낸스빌딩으로 이전을 결정했다/조원진 공동대표/서울시 종로구)

조원진 우리공화당 공동대표는 "트럼프 대통령의 방한에 맞춰 대대적인 환영집회를 연다"며 "환영집회 때 박근혜 대통령 무죄를 전세계에 알리고 미국에 대한 감사 인사를 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사진:  조원진 공동 대표가 텐트 철거자리를 청소하는 지지자들에게 "잘 정리해 달라"고 부탁하고 있다/서울시 종로구)
(사진: 조원진 공동 대표가 텐트 철거자리를 청소하는 지지자들에게 "잘 정리해 달라"고 부탁하고 있다/서울시 종로구)

조 공동대표는 이어 "폭력을 행사한 박원순 서울시장을 절대 용서하지 않겠다"며 "텐트를 부시고 당원들을 다치게 한 박원순 시장을 다음주 월요일에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사진:  박원순 서울시장 등 책임자 처벌을 요구하는 플랜카드/서울시 종로구)
(사진: 박원순 서울시장 등 책임자 처벌을 요구하는 플랜카드/서울시 종로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