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한은, 오늘(15일)부터 은행권 공동검사...자영업자 대출관련
상태바
금감원·한은, 오늘(15일)부터 은행권 공동검사...자영업자 대출관련
  • 우 암 기자
  • 승인 2019.04.15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감원과 한은, 신한은행, KB국민은행, 우리은행, KEB하나은행 등이 자영업자에게 보증과 담보를 과도하게 요구했는지 중점적으로 점검

[소비라이프 / 우 암 기자]  금융감독원과 한국은행이 오늘(15일)부터 은행권의 자영업자 대출과 관련해 공동 검사를 벌인다.

금감원과 한은은 이날부터 신한은행, KB국민은행, 우리은행, KEB하나은행 등 시중은행 4곳의 자영업자 대출 취급 실태를 점검한다.

▲ (사진: 금감원과 한은은 오늘(15일)부터 시중은행에 대한 공동검사를 실시한다/한국은행)

이번 검사에서는 통화정책 관련 규정을 중심으로, 대출 취급 과정에서 은행들이 자영업자들에게 보증과 담보를 과도하게 요구했는지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한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