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라이프뉴스
최종편집 : 2019.2.23 토 15:00
뉴스교육문화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슈퍼볼 2019'...현대차, 광고선호도 자동차부문 1위마룬5 리드보컬 애덤 리바인, 상체 노출했지만, 아무도 비난 안해...성차별 논란
민종혁 기자  |  sobilife11@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2.07  11:54:2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소비라이프 / 민종혁 기자]  톰 브래디(42)의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가 최정상 자리에 오른 53회 슈퍼볼이 하프타임쇼와 광고로 뒷말이 많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광고선호도 조사에서 자동차부문 1위에 올랐다.

지난 4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 메르세데스-벤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제53회 2019 NFL 챔피언결정전 슈퍼볼에서 뉴잉글랜드는 로스앤젤레스(LA) 램스를 13-3으로 대파했다.

슈퍼볼은 게임 자체도 세계인의 관심의 대상이지만 경기 못지않게, 전후반전 사이에 열리는 하프타임쇼와 광고도 늘 화제이다. 그러나, 올해는 유례 없는 혹평과 함께 성차별 논란까지 일었다.

전세계 1억 명이 시청하는 '2019 슈퍼볼'의 하프타임 쇼는 세계적 록밴드 '마룬5'가 장식했지만,  현지 언론들은 마이클 잭슨, 레이디 가가 등이 출연한 역대 하프타임 쇼에 비해 올해는 너무 지루하고 평범했다는 혹평을 쏟아냈다.

또한,  SNS상에선 미국 등 각국 누리꾼으로부터 성차별 논란까지 제기됐다. 이날 공연 도중 마룬5의 리드보컬 애덤 리바인이 상의를 모두 벗고 상체를 노출했지만 아무도 이를 비난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누리꾼들은 2004년 슈퍼볼에서 여가수 자넷 잭슨의 가슴 노출 사고 때와 반응이 너무 다르다고 꼬집기도 했다.

한편, 올해 최고의 광고비 지출 기업은 NFL 공식 맥주 스폰서이자 매년 정기적으로 광고에 나서는 버드와이저로 조사되었다. 버드와이저 모기업은 이번 슈퍼볼에서 무려 6분 30초에 이르는 광고시간을 패키지로 구입해 한화로  380억 4,600만 원을 지출했다.

   
▲ (사진: 제53회 미국 슈퍼볼 광고선호도 조사에서 자동차부문 1위에 오른 현대자동차/이노션 제공)

올해는 현대자동차가 광고선호도 조사에서 자동차 브랜드 부문 1위에 올라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노션 월드와이드는 이번 슈퍼볼에서 공개한 현대자동차 광고가 슈퍼볼 광고 선호도 조사에서 자동차 브랜드 부문 1위를 차지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미국종합일간지 USA 투데이가 슈퍼볼 경기 중계 때 방영된 총 58개 광고를 대상으로 집계한 실시간 온라인 투표를 통해 '슈퍼볼 광고 선호도 조사'를 벌인 결과다.

이 광고를 제작한 이노션 미국법인 제작 총괄 바니 골드버그 ECD(Executive Creative Director·크리에이티브 전문 임원)는 "이번 광고는 '모두가 공감하는 팩트를 제시하고 이를 소비자와의 정서적 연결 장치로 활용하면서 메인 제품의 강점을 부각한다'는 슈퍼볼 광고 성공공식을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민종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정년연장 65세' 되나?...보험금 지급은?
2
임시정부 수립일, 임시공휴일 지정 검토...나흘간 황금연휴되나
3
[기획] 임산부 배려석, “항상 비워둬야” 의견 76%
4
'하나뿐인 내편', 시청율 기록에 도전
5
[푸드평가] 강남역 스테이크·파스타 맛집 '어글리 스토브'
6
'에어팟 2세대', 올해 3월 국내 진입 성공할까
7
'문화누리카드', 11월 30일까지 발급…올해부터 1인당 8만원으로 인상
8
[ 조연행 컬럼 ]일자리 창출, 묶음창업으로 손쉽게 해야!
9
중저가 해외패키지 여행의 함정…소비자 불만·피해사례↑
10
여행자보험, 잘 선택하고 똑똑하게 여행 떠나자!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공지사항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소비라이프    |   등록번호 : 서울, 자00374    |   등록일자 : 2012년 5월 7일    |   발행인 및 편집인 : 조정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추재영
발행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새문안로 5가길 28 615호  |   발행일자 : 2012년 5월 10일  |   대표전화 : 02 -736 - 4996  |   팩스 : 02-733-0940
Copyright © 2013 소비라이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obilife11@hanmail.net